호텔패스닷넷

호텔패스닷넷은 여행사회원을 위한 NO. 1 맞춤 호텔예약 네트워크입니다.

예약문의

  • 해외호텔 여행사 전용
    02) 2266-3100
  • 국내호텔 전용
    02) 2268-9800

notice 호텔패스의 최신소식을 만나보세요.

질문과 답변 읽기 테이블
질문과 답변 읽기 테이블
제목 호텔패스 인(人) - 예약 1팀 김윤희 주임
작성일 2013-02-20 오전 10:19:43
구분 이벤트 조회 1672
내용
자신감속에서 나오는 프로페셔널리즘

모든 기업이 99% 완벽 서비스를 지향하지만 현실적으로는 쉽지 않습니다. 언제나 예기치 않은 변화와 어려움이 존재하기 때문입니다. 업무 환경에서 이런 어려움이 생겼을때 헤쳐나갈 수 있는 힘은 경험과 자신감입니다.

호텔예약 서비스도 예외는 아니어서 종종 크고 작은 어려움을 만나게 됩니다. 그런 상황에서 특유의 자신감과 지혜로 헤쳐 나가는 전문가가 있는데, 바로 이번 호 호텔패스 인(人)으로 선정된 예약1팀 김윤희 주임입니다.

김윤희 주임은 적극적이고 똑부러지는 성격에 유쾌하고 언변이 뛰어나다고 합니다. 또 불의를 보면 참지 못하는 정의의 커리어 우먼으로도 알려져 있습니다. 적극적인 성격으로 인해 어려운 예약건도 서슴치 않고 해결하려는 노력을 한다는데요.

두 아이의 엄마이기도 한 김 주임의 이야기를 들어봤습니다~

1. 본인이 생각하는 성격적 장, 단점은?

장점 -낯가림이 별로 없어 사람들과 잘 어울리는 편이고, 웃음이 많은 것 같아요 ^^

단점 - 서로 간의 예의나 공중도덕 등 사람이 살면서 지켜야 할 에티켓이 있는데, 제가 생각하는 일정 선을 넘는 사람들을 보면 까칠해지고 욱하는 경항이 있어요.

서비스 업에 종사하는 사람에겐 단점일수 있겠으나, 좋은 말로 의협심이 강하다고 해두고 싶습니다 ^^


2. 호텔예약 업무를 하며 보람을 느끼는 순간과 힘이 드는 순간은 언제인가요?

* 보람을 느끼는 순간

1) 열심히 일한 부분을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을 때

2) 제가 추천해 드린 호텔을 처음 가보셨는데 그 후에 그 호텔이 좋더라며 계속 찾으실 때

3) 호텔 정보의 오래된 사진들을 새로운 사진으로 업데이트 하면, 마치 새로운 호텔로 탈바꿈한 듯한 희열이 느껴진답니다, 마치 이 사진을 보고 더 많은 분들이 예약하실 것 같은 기대감이랄까요 ?^^

* 힘든 점은....

현지에서 예상치 못한 문제들이 생겼을때 해결하기까지 어려운 점들이 많은 것과, 평소에는 너무 나이스하던 분들이 조그만 문제가 생기면 태도가 급 돌변하실 때, 순간 상황대처가 가장 힘든 것 같아요.


3. 올 겨울은 유난히 추운데요, 날씨가 따뜻해지면 하고 싶은 일이 있나요?

화창한 날, 못만난 친구들 만나서 수다 떨고 싶어요, 얼굴도 보고 맛있는 것도 먹구요, 너무 회사, 집만 왔다갔다 해서 지루한 겨울이네요 ~

4. 1년 중 가장 즐겁고 기쁜 날이 있다면 언제인가요?

예쁜 두 딸들의 생일요 ~ 케잌의 촛불 끄는 모습을 보면 너무 사랑스럽고, 딸들이 제 곁에 있음이 감사해지는, 가장 행복한 순간입니다. ^^

5. 가족들과 여행가고 싶은 곳 / 가고 싶은 이유는?

발리는 신혼여행 때 다녀왔는데 기대 이상으로 너~~~~무 좋았어요, 푹쉬면서 발리만의 독특한 분위기를 가족들과 꼭 한 번 다시 느껴보고 싶구요.

동유럽인 프라하나 비엔나도 좋을 것 같아요, 차분하면서도 아름답고 아기자기한 분위기가 연상되거든요.


6. 5년 후의 호텔패스 모습을 상상해 본다면?

전 직원들이 항상 주어진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기 때문에, 앞으로도 꾸준히 성장하리라 믿습니다. 그 현장에 부족하지만 작은 힘을 보태고 싶구요

얼마 전 책에서 "참는다 생각말고 그냥 받으들이기" 라는 글귀를 본 적이 있는데, 내 자신이 일하며 힘들 때에는, '힘들지만 내가 참는다'고 생각했던 것 같아요. 그 글귀를 보는 순간, 아차 싶었답니다.

제가 일할 수 있는 곳이 있음에 감사하고, 그 일을 프로답게 처리하고 즐길 줄 아는 성숙된 모습을 더 많이 보여드리겠습니다,

호텔패스 화이팅 !!



우리는 항상 아이들을 교육시킨다고 하지만, 사실 아이들의 존재를 통해 우리가 배우는 것도 많은 것 같습니다. ^^

두 아이의 엄마로서 항상 바쁜 일상을 보내고 있지만, 주어진 상황에 감사할 줄 아는 김주임의 마음가짐은 진정한 프로정신이 아닐까요~
퀵메뉴 펼쳐보기